X-FILE
 연애소설
 러브어페어

 코요테어글리

  타인의취향
 ○ 집착호상
   T.TOOL
 ○ 꼬마귤
   HiRo


 정리중입니다
 이전선물방
 소설이벤트


124 91
  View Articles
Name  
  
 YoHan  (2002-07-15 01:01:03, Hit : 919, Vote : 0)
Subject  
   지기님께 드리는 짧은 글.
음..
카리 소설방에 바라는건..
전부터도 느꼈지만
우선 게시판이 깨끗하지 못하다는 겁니다.
몇번의 공지가 있었음에도 여전히 특수문자로 된 제목과 닉이 자주 눈에 띄었고..

지기님의 단호한 결단이 필요한 일이 아닐까 싶습니다..
공지에 있는 사항이 어겨졌을땐 깔끔하게 삭제조치가 이루어 졌으면 좋겠습니다.




한가지 더,
지기님께서 공지를 쓰실데, 지나치게 가벼운 느낌이 납니다.
공지라고 해서 무조건 딱딱해야 하는건 아니겠지만..
공지가 공지로 보일수 있는 기본 격식은 갖추었으면 합니다.
지기님의 사적인 농담조는 전혀 공지임을 인식하기조차 힘들거든요.







건방진.. 이야기들 뿐이지만, 큰 용기내서 올립니다..


지기님, 그리고 작가님들, 독자님들,
수고하시는 모든 것,  감사드립니다.



  



카리 소설방의 부흥을 위해..       필승!!







hoi light   소설방에 메인 화면이있는데, 그곳의 공지를 많은 분들이 잘 안읽으시는것 같더군요. 다른 홈피 몇곳을 가보면 게시판 위에 조그마하게 한줄로 된 공지를 볼수가 있어요.게시판 위에 달아두면, 눈에도 뛰면서 공지가 전달이 되는..좋은 것 같은데. 아직도 특수문자들이 많은 연재방 게시판을 보면서 한줄로된 공지를 게시판 위에 올리면 참 좋을것 같다는 생각이 듭니다.  (2002/07/17)
   고맙습니다  (2002/07/25)


 no 
 subject 
 name 
 date 
hit
*
 방가워~~~ [1]

2002/07/15  499
123
 지기님께 [2]

마음
2002/07/22  1353
122
 혼잣말 [3]

hoi light
2002/07/17  1216
121
 오랜만에 다시 들러보는 군요.. [2]

여림데니
2002/07/17  1018

 지기님께 드리는 짧은 글. [2]

YoHan
2002/07/15  919
119
 [릴레이/45] 떠나지 못하는 이유 [2]

낯선여자
2002/05/16  693
118
 [릴레이/44] 134-14 [5]

hoi light
2002/05/16  476
117
 [릴레이/43] 가자 [5]

hoi light
2002/05/12  487
116
 [릴레이/42] 난 남자가 있어. [12]

T.TOOL
2002/05/11  706
115
 [릴레이/41] 모르죠 (땜빵) [5]

낯선여자
2002/05/07  477
114
 내가 행복하게 살 수 있는 법 for. 이쁜 우리 다섯군들 god! [3]

그늘
2002/05/05  409
113
 십년 후에............. [3]

그늘
2002/05/05  447
112
 [릴레이/40] 나는 알아 [7]

andromeda
2002/05/04  423
111
 [릴레이/39] 슬픈사랑... [3]

hoi light
2002/04/27  438
110
 [릴레이/38] 니가있어야할곳 [2]

하늘천상
2002/04/26  410
  1 [2][3][4][5][6][7][8][9] 

Copyright 1999-2022 Zeroboard / skin by Styx / Module by Ahrco

Warning: Unknown(): write failed: No space left on device (28) in Unknown on line 0

Warning: Unknown(): Failed to write session data (files). Please verify that the current setting of session.save_path is correct (data/__zbSessionTMP) in Unknown on line 0